관광 산업을 이용하여 북동북의 초점도시를 목표로!셈보쿠시
관광 정보 톱 페이지 > 관광 스포트:니시키 에리어 > 가미히노키나이의 종이 풍선 띄우기(시 지정 무형민속문화재

관광 스포트:니시키 에리어

가미히노키나이의 종이 풍선 띄우기(시 지정 무형민속문화재

가미히노키나이의 종이 풍선 띄우기(시 지정 무형민속문화재이 행사의 시초가 기록된 것은 없습니다. 전설에서는 에도시대의 과학자인 “히라가겐나이”가 동산의 기술지도자로 방문했을 때 열기구의 원리를 응용한 놀이로서 전해졌다고도 합니다.
이전에는 오곡풍작이나 집안의 안전을 비는 “벌레 태우기”(논에 볏짚을 쌓아서 불을 붙이는 것으로, 돈도야키, 텐피츠라고도 한다)와 동시에 실시되어 민족신앙의 유산으로 인식되어 있습니다. 전쟁으로 인해 일시적 중단한 이 행사도 가미히노키나이지역 유지들의 노력에 의하여 1974년에 미야타에서 부활되어 아키타현을 대표하는 겨울의 풍물시가 되었습니다.

종이 풍선의 구조

말그대로 종이풍선은 종이로 되어 있습니다. 옛날에는 습자용 반지를 사용하고 있었습니다만, 근년은 거대화가 되어 폭 1m정도의 업체용 와시(일본전통종이)를 사용하게 되었습니다. 이 종이를 서로 붙여서 길이 3m에서 8m(큰 것은 12m)의 원통모양을 만듭니다. 상부의 구멍은 크기에 맞춘 종이로 열기가 빠지지 않게 봉하고 하부의 구멍에는 직경 1m에서 3m정도의 대나무제 링을 붙입니다.

말그대로 종이풍선은 종이로 되어 있습니다. 옛날에는 습자용 반지를 사용하고 있었습니다만, 근년은 거대화가 되어 폭 1m정도의 업체용 와시(일본전통종이)를 사용하게 되었습니다. 이 종이를 서로 붙여서 길이 3m에서 8m(큰 것은 12m)의 원통모양을 만듭니다. 상부의 구멍은 크기에 맞춘 종이로 열기가 빠지지 않게 봉하고 하부의 구멍에는 직경 1m에서 3m정도의 대나무제 링을 붙입니다.

사방이 산으로 둘러쌓인 가미히노키나이지구에서는 벼 농사와 임업이 옛날부터의 산업이었기 때문에 이전에는 오곡풍작이나 무병식재를 기원하는 것이 많았지만, 최근에는 집안의 안전이나 장사 번성, 교통안전, 합격기원도 빌게 되었습니다. 종이 풍선은 각자 그 해에의 생각?소원을 걸고 하늘에 닿도록 한겨울 밤에 하늘에 띄웁니다.

장소니시키쵸 카미 히노키 나이 아자 오오 치다(종이 풍선 광장)

문의처셈보쿠시 니시키 지역 센터 지역 진흥과:0187-43-2244

교통 액세스아키타 내륙선 카미 히노키 나이역에서 도보로 7분정도 걸림

개최일2월 10일